[FANCHANT] I’m Fine

시리도록 푸른 하늘 아래 눈 떠
흠뻑 쏟아지는 햇살이 날 어지럽게 해

한껏 숨이 차오르고 심장은 뛰어
느껴져 너무 쉽게 나 살아있다는 걸

괜찮아 우리가 아니어도
슬픔이 날 지워도
먹구름은 또 끼고
나 끝없는 꿈 속이어도
한없이 구겨지고
날개는 찢겨지고
언젠가 내가 내가 아니게 된다 해도
괜찮아
오직 나만이
나의 구원이잖아
못된 걸음걸이로
절대 죽지 않고 살아
How you doing?  I’m fine

내 하늘은 맑아
모든 아픔들이여 say goodbye
잘 가

차가운 내 심장은 널 부르는 법을 잊었지만
외롭지 않은 걸 괜찮아 괜찮아 (I’m fine)

깜깜한 밤 어둠은 잠든 꿈을 흔들어 놓지만
두렵지 않은 걸 괜찮아 괜찮아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이젠 너의 손을 놓을게
I  know I’m all mine, mine, mine
Cuz I’m just fine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더 이상은 슬프지 않을래
I could see the sunshine, shine, shine
Cuz I’m just fine, just fine
I’m just fine
내 아픔, 다
이겨 낼 수 있어
너 없이, 나
I’m just fine
걱정마
이젠 웃을 수 있고, 네 목소리는 모두 알아 주니까

I’m so fine you so fine
슬픔과 상처는 모두다
이미 지나간 추억이 됐으니 웃으며 보내주자고 we so fine
I’m so fine you so fine
우리들 미래는 기쁨만
가득할 테니 걱정은 접어둔 채 이젠 즐겨 수고했어 we so fine

차가운 내 심장은 널 부르는 법을 잊었지만
외롭지 않은 걸 괜찮아 괜찮아 (I’m fine)

깜깜한 밤 어둠은 잠든 꿈을 흔들어 놓지만
두렵지 않은 걸 괜찮아 괜찮아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이젠 너의 손을 놓을게
I now ‘m all mine, mine, mine
Cuz I’m just fine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더 이상은 슬프지 않을래
I could see the sunshine, shine, shine
Cuz I’m just fine, just fine

혹시
너에게도 보일까
이 스산한 달빛이

너에게도 들릴까
이 희미한 메아리가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혼자서라도 외쳐보겠어
되풀이될 이 악몽에
주문을 걸어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몇 번이라도 되놰보겠어
또 다시 쓰러진대도
난 괜찮아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혼자서라도 외쳐보겠어
되풀이될 이 악몽에
주문을 걸어

I’m feeling just fine, fine, fine
몇 번이라도 되놰보겠어
또 다시 쓰러진대도
난 괜찮아

I’m fine
I’m fine

Próximamente romanizado.

Source: Fancafé

Deja un comentario

Tu dirección de correo electrónico no será publicada. Los campos obligatorios están marcados con *

Este sitio usa Akismet para reducir el spam. Aprende cómo se procesan los datos de tus comentarios.